탑칼럼
2024년 6월 20일   22:29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중국, 유엔 인권이사회서 탈북민 강제북송 모르쇠
자민 앤더슨 기자(워싱턴) 

앵커지난 달 2개월 일정으로 개회한 55차 유엔 인권이사회가 15일 북한 인권 문제에 관한 논의를 시작했습니다중국의 강제북송을 둘러싸고 첫날부터 국제사회와 중국 사이 팽팽한 외교전이 펼쳐졌습니다스위스 제네바 현장에서 자민 앤더슨 기자가 보도합니다

 

3 15일 스위스 유엔 제네바 본부의 한 회의실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COI) 보고서 발표 10주년을 맞아 전 세계 100개국의 500여 개 단체를 대표하는 20개 시민사회단체들이 유엔 55차 인권이사회 부대행사를 열었습니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북한 주민을 향한 새로운 여명을 향해캐나다의 북한 인권 단체 한보이스(HanVoice) 20개 단체를 대표해 주최했습니다

 

 

 

 

미국한국일본캐나다 등 14개 정부가 공동 후원한 이번 행사에는 탈북민 3명과 미셸 테일러 유엔 인권이사회 주재 미국 대사패트리샤 맥컬라 제네바 주재 캐나다 차석대사가 발언자로 참석했습니다

 

회의실은 탈북민들의 증언을 집중해서 듣는 각국 대표들과 시민사회 단체 등 70여명으로 가득찼습니다

 

지난해 10월 북송된 탈북 여성의 언니 김규리 씨는 소식이 끊긴 동생을 되찾아달라며 눈물로 호소했습니다

 

김규리 씨저는 동생의 상황이 정말 걱정됩니다북한의 감옥은 정말 열악합니다강한 처벌에 음식도 없습니다제 동생 역시 감옥에서 고통받다 죽었습니다저는 도움을 구하고 싶습니다제 동생과 모든 북한 사람들을 위해 이 곳에 왔습니다그들이 자유를 얻도록 도와주세요

 

김규리 씨와 테일러 미 대사현장에 참석한 한국 대표부의 발언에 이어 중국 대표가 손을 들고 발언 기회를 요청했습니다

 

중국 대표가 준비해 온 발언 내용을 읽기 시작하자 회의실 내 모두의 이목이 집중됐습니다

 

 

image_123650291.JPG
현장에 참석한 중국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그는 “경제적 이유로 인해 북한에서 중국으로 넘어오는 중국인들은 불법 이민자이며 난민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RFA Photo

 

중국 대표경제적 이유로 인해 북한에서 중국으로 넘어오는 사람들은 불법 이민자입니다난민이 아닙니다이들에게 강제송환금지조약은 적용되지 않습니다북한에서 자행되는 고문 또는 이른바 대규모 인권침해가 발생했다는 증거가 없습니다그러므로 북한 사람들에 대해 강제송환금지조약을 적용하기 위한 요건이 충족되지 않습니다

 

한보이스의 션 정 대표는 중국 대표의 발언에 “이 공간에 있는 사람들은 위성사진 등을 통해 (북한의 문제가무엇인지 알고 있고지금 북한은 암흑의 시대를 보내고 있지만 밝은 날이 올 것라며 행사를 마무리했습니다

 

중국 대표는 정 대표의 말이 끝나자마자 서류 등을 챙겨 빠르게 회의장을 빠져나갔습니다

 

한편지난해 5월 어선을 타고 서해 북방한계선(NLL) 넘어 탈북한 일가족 중 한명인 김 모씨(신변보호를 위해 익명요청)는 행사 후 자유아시아방송(RFA)과 한 인터뷰에서 행사 증언자로 나설 수 있었다는 것이 실감이 나지 않는다며 소감을 밝혔습니다.

 

김 씨제가 북에서 텔레비전으로 보면서 가졌던 환상을, ‘환상이겠지혹시 어쩌면 거짓말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으로 봤습니다그러나 내가 이 땅에 와서 확실하게 말할 수 있는 것은 아주 넓고 자유롭고 풍요로운 땅이라는 겁니다이를 북한 분들이 알고 계셨으면 좋겠어요

 

김 씨는 북한 인권 참상을 더 널리 알리기 위해 이날 처음으로 언론에 얼굴을 공개했습니다

 

 

image_50397953.JPG
15일 유엔 제네바 본부에서 열린 북한 인권 행사 ‘ 북한 주민을 향한 새로운 여명을 향해’에 많은 사람들이 자리해 탈북민들의 증언을 듣고 있다. /RFA Photo

 

지난 해 8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시민대표로 북한 인권 상황에 대해 증언한 김일혁 씨는 이날 행사에서 연합 성명(coalition statement)을 낭독했습니다

 

특히 2014년 발표된 COI 보고서를 갱신해 김정은 정권 하의 북한 인권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담고 북한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일혁 씨우리의 일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새로운 조치가 필요한 때입니다저희는 2014년 이후 북한 인권 상황에 대한 포괄적인 최신 정보를 포함할 것을 촉구합니다보고서를 갱신해 북한 정권이 국내외에서 행하는 억압적인 조치를 중단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 및 중국 등의 국가가 강제북송 금지원칙을 준수하고 북한 난민을 보호하기 위해 취해야 할 조치를 포함해야 합니다.

 

유엔 인권이사회는 2003년부터 매년 북한의 심각한 인권 상황을 규탄하는 북한인권결의안을 채택하고 있으며올해 인권이사회가 지정한 결의안 제출 마감일은 오는 21일입니다.

 

지난 해 10월 중국이 약 600명의 탈북민을 강제북송한 가운데 국제 시민단체들은 올해 발의될 북한인권결의안에 중국을 지목해 강제북송 책임론을 강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는 4월로 예정된 결의안 표결에 앞서 중국이 탈북민 강제북송 책임 국가로 명시될지 주목됩니다

 

에디터 박정우웹팀 이경하

 

 

 

등록일 : 2024-03-15 (16:20)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힘입지 못하...
[ 22-09-01 ]

글이 없습니다.



부정선거 고발 캠페인

Wikileaks

유튜브 오늘의 말씀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지각에 뛰어난 하나님의 평강을 누리는 것이 곧 안존한 성품이고 썩어지지 않는 온유와 안정한 심령이다. 이는 하나님 앞에 값진 것이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그리스도의 사람들은 하나님의 기준의 의인이고 존귀한 자들이다. 이들을 박해하는 것은 선치못하다. 악의 팽창을 막지 못하면 인류의 멸망이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께서 믿는 자들에게 지혜와 의와 거룩함과 구속함이 되시는 은혜를 넘치는 감사찬송으로 구하여 받아 누리자.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은 꿀송이보다 달다. 누구든지 그 꿀을 먹으면 예수통제고픔갈증으로 구하게 되고 그들만 받아 누리게 된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만 우리 국가 계속성의 생명이시고 진리이시고 길이시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8-0191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