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23년 11월 29일   12:14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오마니가 나를 팔았시요"
글번호  100 작성일  2007-09-07
글쓴이  청지기 조회  3598
민족의 명절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향한 2천만명의 대이동 이 시작된 날북에서는 굶주림을 견디다 못해 부모가 딸을 중국에 판다는 어두운 뉴스가 전해졌다. 크지도 않은 한반도에서 한쪽은 국민적인 설을 쇠고 또 한쪽은 김정일 생일잔치를 벌이는 현실도 서글픈데, 지금 북에서는 인륜을 파괴하는 인신매매까지 성행한 다니 기막힌 비극이 아닐 수 없다. 식량난으로 10대 꽃제비들이 이 엄동설한에 산야를 헤매고 있는데도 굶주림을 해결해 주어야 할 지도자의 생일잔치는 호화판이라면 이거야말로 20세기 최대의 아이러니다. 그나마 음력설과 겹친 금년 김정일 생일 덕분에 북 한 주민들이 설탕 콩기름 선물이라도 받게 된것을 다행이라고 해 야 할지, 동시대를 사는 같은 민족으로서 가슴이 저리다.
 
 오죽했으면 부모가 자식을 팔까. 워싱턴 포스트가 전한 북한 의 실상이 창피하거나 충격적이기보다 연민으로 다가오는것은 핏 줄이 통해서일까. 북한 처녀들이 중국 밀수꾼들에 의해 1명당 1 백만원 안팎으로 거래된다는 인신매매 자체는 천인공노할 짓이지 만, 그렇게라도 목구멍에 풀칠하며 연명할 수 밖에 없는 북한 주 민의 참상이 더 목을 메게 한다. 심지어는 군인들까지 인신매매 를 알선했다면 북한은 경제뿐 아니라 최소한의 인간 조건을 상실 했음을 입증한다. 사흘 굶어 도둑질 안할 사람 없다지만, 살기가 오죽 고단했으면 어머니가 딸을 팔았을까를 헤아리면 부모를 욕 하기보다 북쪽 위정자들의 엄중한 책임을 묻지 않을 수 없다.
 
 TV를 통해 우리는 20여만명에 달하는 북한의 10대들이 걸인 부랑아로 거리를 배회하는 실상을 보았다. 일부는 국경을넘어 중 국 땅에서 두더지처럼 생존하는 모습도 충격적이었다. 굶주림에 지친 아이들이 장마당 진흙구덩이에서 음식찌꺼기를 주워먹는 장 면은 차마 눈뜨고 볼 수 없는 참상이었다.
 
 지난 50년간 '지상낙원'을 부르짖은 북한 당국의 선전은 허구 였다 해도 주민들에게 최소한의 삶의 조건은 보장해주는 것이 국 가의 기본책무다. 북한은 지금 주민을 굶어죽게 하는 최악의 상 황인데도 '지도자 동지'의 생일 비용으로 9천만달러를 쓰고 있다 는 보도다. 간부들에게 선물하는 양주와 냉장고 살 돈으로 굶는 사람 먹이는 게 도리인데, 최상층부의 독재권력만 유지하려는 통 치방식은 정권의 존재 이유 자체를 의심케 하고도 남는다.
 
 북에 고향을 둔 1천만 이산가족은 빈 하늘 보며 절해야 하는 딱한 처지에 놓여 있다. 쌀 한말 떡국 한 그릇 전하고 싶어도 철 조망이 가로막는다. 명절이면 더 생각나는 고향땅 북녘에서 부모 가 딸까지 판다는 뉴스는 실향민들을 더욱 슬프게 한다. 북한 주 민을 이 지경으로 만든 북한 지도층은 마땅히 자괴해야 한다.
 
 
 출처:http://www.durihana.com/main.htm
이전자료 : 구걸…토굴잠…불안하고 배고픈 탈북자들
다음자료 : "석탄까지 먹어 봤시요"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힘입지 못하...
[ 22-09-01 ]

글이 없습니다.



부정선거 고발 캠페인

Wikileaks

유튜브 오늘의 말씀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의 아가페 사랑의 힘은 인간의 어리석어 경솔함 곧 욱하는 혈기를 억제하는 하나님의 권능이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의 아가페 통제를 받아 여호와를 경외하는 성품을 누리는 자들은 지혜로운 자들이고 이를 거부하는 자들은 어리석어 방자하여 스스로를 믿는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의 아가페 사랑으로 행하는 자들은 서로 사랑함으로 하나님의 기름부음을 배가로 받아 누리게 된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로 쉬지 못하시게 주야로 깨우는 파숫군의 사명을 감당하는 한국교회로 드려지도록 넘치는 감사찬송을 쉬지 말아야 한다.

구국동영상 썸네일 예수 그리스도의 아가페통제를 받으면 슬기로운 자들이고 거부하면 어리석은 자들이라. 어리석으면 온갖 말을 믿는 우에 당한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8-0191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