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17년 5월 30일   00:10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김태산씨 지하 남침 땅굴 폭로!
벤허(프리존논객) 

前 체코주재 북한외교관 --김태산氏-- 북한남침땅굴--폭로!!

 

 

前 체코주재 북한외교관 김태산氏 북한남침땅굴폭로

 http://www.donga.com/e-county/sssboard/board.php?no=419120&s_work=view&tcode=01001--강연동영상링크연결 콕~클릭..육성 폭로 들어보셈

 

**첨부된 지도들이 좀 늦게 나타나오니 시간을 가지고 보세요...

 

 

http://www.ddanggul.com/?doc=bbs/gnuboard.php&bo_table=ta006&page=1&wr_id=29922

 

 


남한을 무력으로 깔고 앉으려는 김정일의 야망은

그가 살아 숨 쉬는 한 영원히 변치 않는다.

그러면 김정일이 노리는 무력침공의 전술은 무엇인가?

두말할 것 없이

특수 부대를 통한 공중과 해상, 그리고 땅굴을 통한 순간의 제압전술이다.

그 중에서도 북한이 제일 관심과 무계를 두고 꾸준히 준비해오는 것이

바로 땅굴 작전이다.

지금 남한은 자신들의 그 어떤 군사기술적 우위만 믿고

북한의 “땅굴 전술” 같은 것은 안중에도 없는 것 같다.

특히 남한 사람들은 어리석게도 김정일이 임의의 지점에서

땅굴을 지상과 연결하여

유사시에는 무력을 지상으로 뽑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그러나 김정일이 노리는 것은 땅속으로 거미줄처럼 뻗어 나간 남한의 지하철과

저들이 수 십 년 동안 파오고 있는 땅굴을 서로 연결하는 것이다.

바로 이것이 김정일식의 꿩 먹고 알도 먹기 전술이다.

그 것이 완성되면

 서울시 중심은 물론 북으로는 의정부까지,

서쪽으로는 인천과 수원까지 남쪽으로는 천안, 그리고 김포공항과 인천공항까지

순식간에 점령하고 600여개나 되는 매 역전마다에서

잘 훈련된 특수 부대 군인들이 물밀듯이 쏟아져 나올 것이다.

불가능 한 것인가? 아니 매우 가능한 것이며

설사 군인들이 땅 위로는 못나온다 해도

자폭정신으로 무장된 북한군에게 점령당한 서울의 지하는 무사하겠는가?

그 증거는 충분하다.

이미 전 부터 서울 수도권을 향하여 수개의 땅굴이 내려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0년 5월 국가보안법 위반혐의로 구속된

전 서울메트로 간부 오씨를 통하여

 북한은 남한 지하철의 노선은 물론

비상사태 발생시 대처방법과

 종합사령실 연락망, 1호선 사령실 비상연락망,

상황보고방법, 승무원 근무표 등

300여 쪽에 달하는 남한의 지하철 자료들을 몽땅 빼갔다.
북한이 군사비밀도 아닌

남한의 지하철 자료가 무엇에 필요 했겠는가 하는 문제는

독자들의 판단에 맡겨둔다.

그리고 북한군 수 만 명이 서울과 수도권의 지하철을 점령하고

저들의 요구를 들어주지 않으면 서울을 날려 보내겠다고

위협을 해 온다면

과연 어찌 해야 하겠는가하는 문제도 남한국민들의 판단에 맡겨 둔다.  

 

<동영상>
< 출처 : http://cafe.naver.com/worbs55/2473 >

 

<분석>

이종창 신부님의 '남침땅굴 33년 총정리'에 의하면

휴전선을 관통하는 대남땅굴 17개이며

그 중 이미 서울에 진입해 있는 땅굴은 2호 및 4호 땅굴입니다.

* 2호땅굴 : 개성 - 파주시 - 운정역 - 일산 -  서울역 후문

(예상출구 : 운정역, 탄현역, 백마역, 행주산성, 화전역, 수색역, 가좌역, 능곡역,

신촌역, 서대문역, 서울역)

* 4호땅굴 : 개성 - 문산 - 의정부 - 청와대(예상출구 : 의정부역, 미아역, 기타)

* 경의선 : 문산 - 파주 - 월릉 - 금촌 - 금릉 - 운정 - 탄현 - 일산 - 풍산 - 백마 - 곡산 - 대곡(환승) - 능곡 - 행신 - 화전 - 수색 - 디지털미디어시티(환승) - 가좌 - 신촌 - 서울역(특히 최단거리 침투로인 경의선을 주목해야 합니다)

 

(참고)

2009년 1월 30일 대남땅굴실체를 폭로했던 김영환 님

(前 국정원 소속 국가정보대학원 첩보학 교수 겸 첩보팀장)의

증언에 의하면

군/관공서 부근 개활지(학교 운동장)를 출구로 꼽고 있음.

이종창 신부님의 의견과 같음.

지하철역사와 학교운동장을 동시에 활용할 것으로 예상됨.

침투시각은 새벽 지하철 운행(오전 5시) 이전이 될 것임.


<대책>

남침땅굴을찾는사람들(www.ddanggul.com) 시민제보란에 보면

이미 서대문/서울역 부근 땅굴징후에 대한

 시민들의 제보가 있는 것으로 보아

김정일의 최종지시만 남은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네트워크화되어 있는 땅굴의 특성상

징후지역을 모두 발굴하는 것도 시간적으로 무리로 보입니다.

왜냐하면 남침 D-day는 강성대국 완성의 해이자

 김일성 탄생 100년째인

내년 4월 15일 이전일 것이기 때문입니다.

유일한 해결책이란 한 가지밖에 없습니다.

대남땅굴 주침투갱도를 찾아 시추하여 수몰시키는 길 뿐입니다.

다행스럽게도 수도 서울로 진입하는 땅굴은

모두 임진강과 그 지류 밑을 관통하고 있으므로

강바닥을 시추하여 수몰시키는 방법이 주효할 것입니다.

그러나 동부전선의 땅굴과 이미 후방 깊숙히 침투해 있을

장거리땅굴(깊이 300m 이상)이 문제입니다.

이 역시 4대강 지류 밑을 관통하고 있을 것이므로

지류 바닥을 시추하여 수몰시켜야 합니다.

종북세력들이 4대강과 그 지류정화에

 알레르기반응을 일으키는 이유는

바로 이 때문이죠.

겉으로는 환경보호를 앞세우지만

60년 공들인 땅굴작전이 수포로 돌아갈까봐

결사적으로 반대하는 것입니다.  

 

※ 아래 지도의 검은색 직선은 북한의 예상 땅굴로

(남굴사 이종창 탐사)이며 붉은 원은 시추 요망 지역(水功)임.

 

붉은색 별표시 지역은 예상 출구.

 

1. 김포축선

 

 

前 조선인민군 6사단 장교 김** 증언(월간조선 92년 5월호에 기고)

"북한 화곡광산에서 출발한 땅굴은 서울행 땅굴인 김포로 들어왔다." 

 

 

 

탈북자 이ㅇㅇ의 수기(월간조선 1992년 7월)故 정지용씨가 시추함

(월간조선 1992년 7월)

 

* 김포지역 대남갱도는 저심도땅굴로서 대북 접경지역인 김포시 하성면 일대에서 천공기를 이용하여 하천 밑의 갱도를 시추(水沒)하여 제압할 수 있음.

 

 

2, 일산~신촌 축선

 

 

★도솔천과 갱도가 만나는 곳 시추 요망 !

 

★성사배수지 부근 시추 요망!

 

★원당역/능곡역 역사 내와 류원초중고교 운동장이 예상출구로 보임.  

 

★한강의 지류인 곡릉천과 갱도가 만나는 곳(하지석리/운정역 부근) 시추 요망 !

 

★운정역 역사를 통한 침투 예상됨.

 

 

★창릉천과 갱도가 만나는 곳(2곳) 시추 요망 !

 

★수색역 역사를 통한 침투 예상됨.  

 

 

★가좌역/신촌역(경의선)/독립문역(3호선) 역사와  명지대/연세대/이대부속초교/청운중고/경기상고를 통한 침투 예상됨.

 

 

★충정로역(2호선/5호선)과 서울역을 통한 침투 예상됨. 

 

 

 

   

 ※ 상기 내역은 북한의 서울역 지하 남침갱도 굴착을 뒷받침하는

최근 시민들의 제보(남굴사 자유게시란)

 

★경의선(개성공단~서울역) 레일 밑을 따라 내려 온 갱도를 통해

서울역을 통한 침투 예상됨. 

 

 

★가좌역을 통한 지하 침투 예상됨.   

 

 

★증산(명지대앞)역을 통한 지하 침투 예상되며 불광천과 갱도교차점 시추 요망 !. 

 

     

 

 

예상출구: 성균관대학교, 성북초교, 돈암초교, 혜화초교, 숭덕초교

 

 

 

* 청와대, 계동, 창경궁, 성균관대 지역 대남땅굴 

 

예상출구: 청운동 청운초교

 

예상출구: 세검정초교

 

 

 

국민대캠퍼스 지하 관통 

 

 

수유/미아지역 예상출구: 수유초교/미아역(4호선)

 

 

예상출구: 정릉초교

 

 

미아5동 예상출구: 영훈중학교

 

 

 

 

 

 

 

 

 

 

 위의 인사들에게 대남땅굴의 실체를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동맹국인 대한민국의 적화가

 미국의 국익에도 부합되지 않음을 설득해 주십시오.

2011-04-29 23:56:46






첨부파일



    실제 크기로 보시려면 클릭해 주세요
  간첩에게지하철정보제공.jpg


   
실제 크기로 보시려면 클릭해 주세요

등록일 : 2011-11-22 (19:41)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남북빨갱이들과 함께한 악인들 죄인들이 ...
[ 17-05-29 ]
[조갑제 칼럼]
[김성욱 칼럼]
[남신우 칼럼]
[홍관희 칼럼]
[수잔숄티 칼럼]
[박태우 칼럼]
[이동복 칼럼]
[김성만 칼럼]
[김필재 칼럼]
[김진철 칼럼]
[亨通者 칼럼]
[인권투사 칼럼]
[이사야의 회복]
[창조의 희망]
[구국의 시와 격문]
[구국의 예언]
글이 없습니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9-0877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